2024.02.22 (목)

  • 흐림속초 -1.7℃
  • 흐림철원 -1.1℃
  • 흐림동두천 0.0℃
  • 흐림파주 -0.3℃
  • 흐림대관령 -6.7℃
  • 흐림춘천 0.3℃
  • 백령도 -0.1℃
  • 북강릉 -1.2℃
  • 흐림강릉 -0.9℃
  • 흐림동해 0.9℃
  • 서울 0.6℃
  • 인천 0.5℃
  • 흐림원주 2.2℃
  • 흐림울릉도 -0.7℃
  • 수원 1.2℃
  • 흐림영월 0.7℃
  • 흐림충주 0.6℃
  • 흐림서산 0.8℃
  • 흐림울진 1.6℃
  • 비 또는 눈청주 1.2℃
  • 대전 1.7℃
  • 흐림추풍령 0.0℃
  • 비 또는 눈안동 1.2℃
  • 흐림상주 1.2℃
  • 포항 3.5℃
  • 흐림군산 2.5℃
  • 대구 2.9℃
  • 전주 4.3℃
  • 울산 2.5℃
  • 흐림창원 3.9℃
  • 광주 4.3℃
  • 흐림부산 4.1℃
  • 흐림통영 5.2℃
  • 목포 5.1℃
  • 흐림여수 4.1℃
  • 흑산도 5.5℃
  • 흐림완도 4.7℃
  • 흐림고창 4.8℃
  • 흐림순천 3.6℃
  • -진도(첨찰산) 30.2℃
  • 홍성(예) 1.0℃
  • 제주 8.3℃
  • 흐림고산 8.4℃
  • 흐림성산 8.8℃
  • 흐림서귀포 9.1℃
  • 흐림진주 3.4℃
  • 흐림강화 0.2℃
  • 흐림양평 1.8℃
  • 흐림이천 0.4℃
  • 흐림인제 -1.3℃
  • 흐림홍천 0.2℃
  • 흐림태백 -5.4℃
  • 흐림정선군 -2.7℃
  • 흐림제천 -0.6℃
  • 흐림보은 1.5℃
  • 흐림천안 1.3℃
  • 흐림보령 2.2℃
  • 흐림부여 1.9℃
  • 흐림금산 1.7℃
  • 흐림부안 4.4℃
  • 흐림임실 3.5℃
  • 흐림정읍 4.5℃
  • 흐림남원 3.6℃
  • 흐림장수 1.3℃
  • 흐림고창군 4.6℃
  • 흐림영광군 4.8℃
  • 흐림김해시 3.8℃
  • 흐림순창군 3.7℃
  • 흐림북창원 4.9℃
  • 흐림양산시 4.5℃
  • 흐림보성군 5.4℃
  • 흐림강진군 4.5℃
  • 흐림장흥 4.9℃
  • 흐림해남 5.0℃
  • 흐림고흥 5.6℃
  • 흐림의령군 3.7℃
  • 흐림함양군 2.0℃
  • 흐림광양시 3.8℃
  • 흐림진도군 4.8℃
  • 흐림봉화 1.0℃
  • 흐림영주 0.3℃
  • 흐림문경 0.1℃
  • 흐림청송군 -0.1℃
  • 흐림영덕 2.4℃
  • 흐림의성 1.9℃
  • 흐림구미 2.5℃
  • 흐림영천 2.6℃
  • 흐림경주시 1.8℃
  • 흐림거창 0.6℃
  • 흐림합천 3.3℃
  • 흐림밀양 4.1℃
  • 흐림산청 1.7℃
  • 흐림거제 5.0℃
  • 흐림남해 4.2℃
기상청 제공

의회

경기도의회 김용성 의원, 집합건물 관리 및 분쟁조정 실효성 제고를 위한 '집합건물물' 개정 건의

주민들의 재산권 확보 및 공동체 강화를 위해 법령 개정 필요

 

 

 

[경기헤드라인=문수철 기자]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김용성 의원(더불어민주당, 광명4)은 집합건물 관리 및 분쟁조정의 실효성을 제고하기 위해 '집합건물의 소유 및 관리에 관한 법률' 개정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김용성 의원이 대표발의한 '집합건물 관리 및 분쟁조정 실효성 제고를 위한 ‘집합건물의 소유와 관리에 관한 법률’ 개정 건의안'은 분쟁 시 지방자치단체의 지도ㆍ감독 권한을 명시하고 분쟁조정 당사자들이 위원회의 조정에 의무적으로 응하도록 ‘집합건물법’이 개정되어야 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김 의원은 “1인 가구의 증가, 도심지역의 복합개발 등으로 다세대주택, 오피스텔, 주상복합 등 집합건물은 매년 급증하여 이에 따른 민원과 분쟁 또한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하며, “집합건물은 공동주택과 달리 의무관리 기준이 없고, 집합건물 관리에 관한 규정이 명확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또한, 김 의원은 “집합건물과 관련한 분쟁은 도에 ‘분쟁조정위원회’를 설치하여 관리비의 관리ㆍ사용 등과 관련된 분쟁을 조정하도록 하고 있지만 조정의 강제력이 없다 보니 실효성이 높지 않은 상황”이라며, 이러한 문제점을 개선하고자 이번 건의안을 대표발의하게 됐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이번 건의안은 23일 제367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 의결을 거쳐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국토교통위원회 및 국토교통부 등에 이송될 예정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