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5 (일)

  • 맑음동두천 3.8℃
  • 맑음파주 2.5℃
  • 맑음강릉 6.6℃
  • 맑음서울 4.8℃
  • 맑음수원 4.4℃
  • 맑음대전 5.1℃
  • 맑음대구 7.6℃
  • 맑음울산 6.5℃
  • 맑음광주 8.0℃
  • 맑음부산 7.3℃
  • 맑음고창 4.5℃
  • 맑음제주 8.9℃
  • 맑음강화 2.6℃
  • 맑음양평 4.2℃
  • 맑음이천 4.4℃
  • 맑음보은 3.6℃
  • 맑음금산 4.7℃
  • 맑음강진군 7.6℃
  • 맑음경주시 6.2℃
  • 맑음거제 6.1℃
기상청 제공

[기획특집 사선에 선 인류 27] 빛은 우리의 살을 녹일정도로 강하다

기획특집으로 사선에 선 인류와 앞으로 다가올 미래의 길에 대한 안내서

 

[경기헤드라인=김홍범 기자] 지금의 빛은 우리의 살을 녹일정도로 강하다. 어느정도는 감안하고 막고는 있으나 장기적인 활동은 자재를 하는것이 좋다. 지금의 빛도 시간이 2089년 12월을 달리고 있으며 시간이 딸리면 더욱 해롭다. 시간을 맞추지 못하면 지구나 인류가 녹을수도 있다. 

 

지금적 여러 환경적 변화에 따라오지 못하는 상황이 이어지면 국민의 안정을 위해 공청회나 토론회를 열어 적절히 국민에 알려야 한다. 그러한 것을 진행못하면 대 변화기에 인류의 생명이 위협을 받으며 또한 국민이 큰 혼란을 격게 된다.  시간을 수정해야 하는 것도 일중의 하나이다. 냉철하게 판단하고 과감하게 진행해야 한다. 

 

겸험이 없다는건 알지만, 우주적 문제들과 시간등의 변화에 국가나 세계에 또는 그러한 정보를 다루는 곳은 시기명료하게 알려야 한다. 명확히 알려야 안심을 하고 생활하는데도 힘들지 않게 된다. 알리지 않으면 그 화마는 그러한 것들을 다루고 지도하는 조직에 직격탄을 맞게 되어 있다고 보아야 하며 국민적 폭동에서 자유롭지 못하게 된다.

 

어느정도 감안하고 인지를 하고 있다면 이제는 받아들여야 하고 알려야 한다. 그래야 국민들의 생활이나 생명에도 보호를 할 수 있다고 본다.  또한 앞으로 다가올 미래도 대비해야 한다는걸 명심하길 바란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