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5 (목)

  • 맑음동두천 -3.8℃
  • 맑음강릉 3.6℃
  • 맑음서울 -3.6℃
  • 맑음대전 1.0℃
  • 맑음대구 3.3℃
  • 맑음울산 4.9℃
  • 맑음광주 3.9℃
  • 맑음부산 6.7℃
  • 맑음고창 1.7℃
  • 구름많음제주 11.2℃
  • 맑음강화 -3.1℃
  • 맑음보은 0.7℃
  • 맑음금산 0.6℃
  • 맑음강진군 6.5℃
  • 맑음경주시 4.3℃
  • 맑음거제 6.8℃
기상청 제공

여행·레져

‘불청’ 2019 년 마지막 새 친구로 유경아 합류

[경기헤드라인=김홍범 기자] 불타는 청춘’ 새 친구로 원조 하이틴스타 유경아가 등장해 실검을 장악하며 뜨거운 화제를 끌어냈다.

지난 3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은 가구 시청률 6.2%, 7.0%, 화제성과 경쟁력 지표인 2049 타깃 시청률 2.4%를 기록해 지상파 케이블, 종편 통틀어 화요 예능 1위를 기록했다.

이날 청춘들은 2019년 마지막 여행으로 충남 서천을 찾았다. 유적이 깃든 문헌서원에 모인 청춘들은 제작진에게 새 친구 힌트로 아기 사진 한 장을 전달받았다. 우량아 아기 사진을 보자 청춘들은 “남자 아니냐?”며 성별에 대해 의견이 분분하며 궁금증을 자아냈다.

갈대밭에서 깜짝 등장한 새 친구는 34년 전 어린이드라마 ‘호랑이 선생님’에서 11살 아역 탤런트로 데뷔했던 배우 유경아였다. 눈웃음이 매력적인 그녀는 원조 하이틴스타로 잡지 모델은 물론 CF 모델로도 맹활약하면서 80년대를 대표하는 국민 여동생으로 활약했다. 이후 1996년 김혜수와 함께 드라마 '짝'에 출연해 성인 연기자로 도약, 잠시 휴식기를 가졌다가 최근에는 '열혈사제'에서 원감수녀로 다시 연기 활동의 기지개를 폈다고 한다.

그녀를 마중나간 멤버는 새 친구 마중 전문인 구본승과 마중 초짜인 조하나, 최민용이었다. 구본승은 자신들을 향해 다가오는 유경아를 알아보고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두 사람은 동갑내기로 편하게 말을 놓았고, 본승은 3년만에 불청에서 동갑내기 친구를 맞았다며 반가워했다.

배너